정부와 민간이 협력하여 아르헨티나에 한국 전자정부를 전수합니다
- 행자부, 아르헨티나·엘살바도르에 '전자정부 협력사절단' 파견




중남미 대륙에 한국형 전자정부가 본격 전파됩니다.

행정자치부는 한국의 행정 노하우를 배우려는 중남미 지역 요청에 따라, 강성조 행자부 개인정보정책관을 사절단장으로 법무부, 한국인터넷진흥원 등 총 14개 기관으로 구성된 전자정부 협력사절단을 7월 5일부터 15일까지 아르헨티나 및 엘살바도르에 파견했습니다. 


전자정부 협력사절단
◎ 정부 : 행정자치부

 사절단장 : 외교부·법무부·조달청·서울시·정부통합전산센터

 공공 : 한국정보화진흥원·한국인터넷진흥원·한국고용정보원·선거관리위원회

 국제기구 : 세계선거관리협의회

 기업 : LG CNS·시스원·미루시스템


이번 사절단은 정부부처 및 공공기관은 물론, 전자정부 수출기업인 LG CNS와 시스원(출입국관리), 미루시스템(전자투표)이 함께 참여해, 한-중남미 정부 간 협력채널을 통해 기업 판로를 개척하고, 전자정부 수출 확대의 교두보를 마련하는 계기로서 주목받고 있습니다. 


이번 파견은 한국이 지난 6월 23일, 30일 엘살바도르 및 아르헨티나와 전자정부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한 데 따른 후속조치로 협력국가와 전자정부 발전방안을 구체적으로 모색하는 최초 행보입니다. 이 파견을 위해 행정자치부는 양국정부의 전자정부 수준 및 관심분야를 사전에 충분히 파악하고 양국 전자정부 발전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사절단을 구성하기 위해 애썼는데요.



일례로, 오는 8월 전자투표 시스템 도입을 추진하는 아르헨티나에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전문가를 파견하고, 작년 10월 전자서명법을 통과시킨 엘살바도르에는 전자서명 담당 기관인 한국인터넷진흥원을 파견하는 등 수요 맞춤형 사절단을 구성해 큰 호응을 받았습니다. 


이와 관련, 협력사절단은 7일 아르헨티나 현대화부와 공동으로 아르헨티나 대통령궁에서 “전자정부 협력포럼”을 개최하였습니다. 포럼에서 배일권 행자부 글로벌전자정부과장은 한국의 정부3.0을 주제로 기조연설을 했고, ▲ICT를 통한 시민과의 소통(서울시) ▲워크넷(고용정보원) ▲출입국관리시스템(법무부) ▲나라장터(조달청), ▲GIDC 및 사이버 보안 시스템(정부통합전산센터) ▲전자정부 표준 프레임워크(정보화진흥원)가 우리나라 전자정부 우수사례로 소개되었는데요. 


아르헨티나 현대화부 안드레스 이바라(Andres IBARA) 장관이 폐회사를 하고, 마리아 이네스바케(Maria Ines Baque) 차관이 기조연설을 한 이 포럼에는 아르헨티나 의회, 부에노스아이레스 시정부, 산타페 주정부 등에서 120여 명이 참석해 한국 전자정부에 뜨거운 관심을 보였습니다.


한편 7월 6일에는 현대화부 기예르모 바이스트로치(Guillermo Baistrocchi) 국제협력국장을 포함한 아르헨티나 정부 차관·국장급 관계자들과 1:1 전문가 미팅을 갖고 양국 간 정부혁신과 전자정부 발전방안에 관해 논의했고, 7일에는 부에노스아이레스시 페르난도 스트라파세(Fernado Straface) 대외협력차관과 전자조달 등 세부분야별 구체적 협력논의를 통해 지방정부 차원의 전자정부 발전방안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이어, 협력사절단은 11일 엘살바도르 산살바도르에서 엘살바도르 대통령실의 로베트로 로센사나 기술기획수석과 양자면담을 갖고, 12일 힐튼 프린세스 산살바도르 호텔에서 “전자정부 협력포럼”을 개최합니다. 포럼에서는 ▲지능형 교통정보시스템(서울시) ▲WORK-NET(고용정보원) ▲출입국관리시스템(법무부) ▲나라장터(조달청) ▲GIDC 및 사이버 보안시스템(정부통합전산센터) ▲전자정부 표준프레임워크(정보화진흥원)에 더해, 기업세션으로 LG CNS의 발표가 있을 예정입니다.



엘살바도르는 중미 8개국(벨리즈, 코스타리카, 엘살바도르, 과테말라, 온두라스, 니카라과, 파나마, 도미니카공화국)협력체제인 SICA 사무국과 IDB 산살바도르 사무소가 자리한 곳으로 우리 사절단은 SICA사무국과 IDB 사무소를 방문해 한-중미 전자정부 협력강화를 위한 의지를 교환하고, 향후에도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중미 전체에 한국 전자정부시스템을 전수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고 돌아올 계획입니다.


이번 민관협동 전자정부 협력사절단 파견은 한국 전자정부와 정부 3.0을 중남미 지역까지 널리 전파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각 기관 실무자 간 협력채널을 통해 법·제도·시스템 등 한국 전자정부의 혁신 성과가 꾸준히 공유되고, 우리 기업들이 해당국가에 진출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습니다! 

Posted by 행정자치부

댓글을 달아 주세요